“움직이는 테이블”에서 점심을 먹던 남자들…호주 경찰이 수배

호주의 서호주 경찰은, 장난끼 가득한 9명의 남자들에 대해 수사를 시작했다.
사건의 발단은 소셜 미디어에 게시된 비디오에서부터 출발.
– 도로를 테이블이 자동으로 주행?비디오에 찍혔다는 것은, 호주 퍼스시 교외의 도로를 달리는 피크닉 테이블과 의자 세트.각각의 의자에는 남자들이 앉아서 즐겁게 맥주를 마시고 있다.


그들은 스카보로 해변 도로 교차로에서 잠깐 정지, 그 교차로를 천천히 우회전하여 웨스트 코스트 하이웨이로 접어들어 그대로 주행했다. 이 모습은 교차로 감시 카메라에 찍히게 되었다고.
– 일단 위반은 위반서호주 경찰의 발표에 따르면, 도로에서 테이블과 의자를 달리게(?)하는 것은 물론 법을 위반한 것이다.
먼저 번호판이 붙어있지 않다. 그리고 그 이전에 공공 도로를 달릴 수 없는 정비 불량 차량이다. 더구나, 이 남자들의 경우는 맥주를 마시고 있기 때문에 음주 운전에도 해당된다고.

또한 그들이 헬멧을 착용하지 않았기 때문에, 사고를 당했을 때 부상의 염려도 있었다는….
이러한 이유로 현재 그들은 “지명 수배중”이라고 한다.경찰은 facebook에서 목격자의 정보를 검색하고 있는 중이라고 한다.
풀 영상 :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