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유행주의보, 감기와 다른 독감 증상

독감 유행주의보 독감 증상 감기와 달라 전국 독감 유행주의보 특히 초중고생들이라면 특히 조심하셔야하는데요.감기와 독감은 엄연히 다른것이므로 혹시라도 내가 최근 독감 증상 해당되는지 아니면 단순한 감기 증상인지를 구분을 하셔야합니다.그냥 감기라고 여기고 내버려뒀다가 독감 증상을 못 알아채고 병을 더 키울수 있거든요.독감 유행주의보 소식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전국 독감 유행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최근 독감 증상 보이는 환자가 급증하고 있기때문인데요.초중고생들 사이에서 유독 많이 발생하고 있어 0~6세 영유아들의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의 표본감시 주간소식지에 따르면 작년 12월20~26일 외래환자 1000명당 인플루엔자 독감 증상 의심환자수는 9.0명으로 전주의 7.6명보다 18.4% 증가한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구 1000명당 의심환자수를 연령별로 보면 초중고교 학생들이 속한 7~18세가 무려 13.1명을 기록해 독감 유행주의보 상태라 할 수 있는데 이는 한달 전보다 독감 증상 보이는 환자수가 74.7%나 급증했기때문입니다.


영유아가 속한 0~6세의 경우 의심사환자가 11.1명으로 독감 유행주의보 수준에 육박했으나 반면 19~49세(9.2명)와 50~64세(6.6명), 65세 이상(2.5명)은 상대적으로 의심환자들이 적게 나타났습니다.


독감 유행주의보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과 강원, 충청은 독감유행 정도가 두번째로 높은 ‘지역적 단계’로 분류되고 있는데요. 반면 호남과 영남지역은 독감유행 정도가 가장 낮은 ‘비활동 단계’에 있습니다.


그렇다면 독감 증상 감기와 다르다고 하는데 독감은 무엇일까요? 기침·콧물·가래·두통·근육통·발열·오한 등의 증상이 동반되는 질병을 말하는데요.독감 감기 차이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보자면 감기란 이 상기도 감염 중 특히 코를 중심으로 바이러스 감염이 발생한 경우를 일컫는데 감기 증상으로는 주로 기침, 콧물, 재채기, 발열, 인후통이 있습니다. 감기는 2~3일간의 잠복기를 거쳐 2~4일째 증상이 가장 심하고, 바이러스 분비도 많아 전염력이 높습니다.


반면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을 일컫는데요.감기는 서서히 증상이 발생하지만 독감 증상은 고열, 근육통, 인후통 등의 증상이 갑자기 발생합니다.그리고 전신 쇠약감, 오심, 설사 등의 위장관 증상 등 전신 증상도 독감 증상 중 하나입니다.유행 시기는 늦가을에서 봄까지이고, 접촉에 의해서도 전파되지만 공기를 매개로 전파돼 유행이 가능합니다.



독감 증상 합병증으로 바이러스 폐렴으로 발전하거나 2차적인 세균성 폐렴이 겹치기도 하며, 기존에 천식이나 만성 폐쇄성 폐질환, 심부전 등의 질환을 악화시키기도 합니다.독감 증상 대부분의 경우 대증치료로 호전이 되지만 노인환자나 면역저하자, 만성 심·폐질환, 당뇨, 신질환 환자 등에서 발생할 시에는 치명적일 수도 있습니다.


A, B, C 세 가지 형으로 나눌 수 있으며, 사람에게 주로 문제를 만드는 것은 A와 B형이며 신종플루처럼 대변이 및 대유행을 만들고 심한 임상증상을 유발하는 것은 주로 A형입니다.


독감 유행주의보 독감 치료는 어떻게 할까요? 치료는 특별히 기저 질환이 없고, 건강한 경우 증상 완화제를 사용하며, 휴식과 충분한 수분 및 영양섭취 등으로 대부분 호전될 수 있습니다.그러나 호흡기 질환 등 만성질환이 있거나 노인이나 어린 아이, 면역력이 저하된 환자에서는 타미플루와 같은 항바이러스제를 사용하는데, 항바이러스제는 증상이 나타나고 48시간 이내에 투여하는 것이 좋습니다.


허나 치료보다는 독감 유행주의보 예방이 중요한데요.예방 접종을 하면 70~90%의 예방 효과가 있는것으로 알려졌습니다.허나 지금맞더라도 면역력이 생기기까지 보통 2~4주가 걸리게 됩니다.그러니 독감 유행주의보 시기 전에 예방접종을 해야한다고 할 수 있는것이죠.그렇다면 언제 맞는게 가장 좋을까요? 10월초에 접종하는게 가장 좋습니다.


예방접종 비용은 얼마나 될까요? 우선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은 보건소뿐만 아니라 전국 병·의원(지정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을 무료로 맞을 수 있습니다. 지정의료기관에서는 11월 15일까지, 보건소에서는 백신이 소진될 때까지 무료 접종이 가능하므로 가까운 보건소나 의료기관에 연락해 먼저 확인 후 방문하세요.


그리고 일반적으로는 백신종류나 구매단가, 처치료 등에 따라 병·의원에서도 1만5천원~3만원선에 이르며, 4가 백신의 경우 3가 백신보다 1만원 정도 비쌉니다. 처치료에 대한 제한이 따로 없고, 백신의 구매단가도 병원마다 달라 접종비용이 병원마다 차이가 나는 편이라 할 수 있습니다.


독감 유행주의보 면역력을 키우고 손 씻기를 자주 하라고 하는데 가장 좋은 방법은 10월 정도에 예방접종 맞고 평상시 전혀 운동하지 않은분들 겨울 되면 더 움직이지 않는데 이러한 것도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방법이니 춥다고 가만히 집에만 있는것보다는 30분씩 걸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