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호 미네소타 트윈스와 4년 1200만달러 계약 합의, 강정호 연봉은? 대박

박병호 미네소타 트윈스와 4년 1200만 달러 계약 합의 대박, 강정호 연봉은?

 

드디어 기다렸던 소식이 전해졌다. 박병호와 미네소타와의 연봉 협상이 순조롭게 마무리 된 것 같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2일 박병호와 미네소타 구단이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박병호(나이 29)가 미네소타 트윈스와 계약에 합의했다. 계약 규모는 4년 1200만 달러, 4년 연봉으로 2016년과 2017년 275만 달러, 2018년과 2019년 300만 달러에 바이아웃 50만 달러 포함해서 계약했다. 구단 옵션 포함 최대 1850만 달러(약 208억원)를 받으 ㄹ수 있다.

 

이는 지난해 넥센 시절 동료 강정호(28)가 피츠버그와 계약한 4년 1100만 달러와 비슷한 금액이다. 좀 더 자세히 말하자면, 강정호가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 4년간 1100만달러(옵션 포함시 5년 최대
1650만 달러)에 계약했다.
강정호 연봉과 박병호 연봉이 비슷한 수준이다.

 

총액기준 딱 100만 달러 강정호 선수가 많다.

 


 

1200만 달러는 한국돈으로 약 139억원 정도다. 박병호 계약 조건은 KBO에서 메이저리그로 직행산 선수 중 두 번째로 많다. 1위는 LA다저스 류현진(나이 28)로 2012년 포스팅금액 2573만7737달러에 이어 6년 총액 3600만 달러에 계약했다.

 

.

 

넥센이 미네소타 트윈스의 포스팅 금액을 받아 드리면서 남은 것은 박병호 선수와의 연봉 협상이었는데 제대로 평가를 받고 계약을 한 것 같다.

 

한국프로야구 선수가 미국 메이저리그로 직행하는 것 자체가 대단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는 앞으로 KBO 소속 선수들이 지속적으로 메이저리그에 도전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준 것이다.

 

류현진 선수가 미국에서 인정받는 투수로 활약하면서 스카우터들이 한국 KBO를 선수들을 다시 한 번 관심을 갖게 되고 그러면서 메이저리그에 도전하는 선수가 증가했다.

 

비록 포스팅 실패한 롯데 손아섭 선수도 있지만 현재 두산 김현수, 롯데 황재균 선수가 미국 프로야구에 도전장을 내밀 준비를 하고 있다. 비록 메이저리그 도전에 실패하더라도 도전하는 것 자체만으로도 박수와 응원을 받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박병호 연봉 1200만달러 미네소타 트윈스와 계약 합의

 


 

강정호 연봉과 박병호 연봉을 비교하면 상당히 비슷한 것 같다. 이제 남은 것은 좋은 성적으로 MLB에서 박병호 선수가 활약하는 일만 남았다.

 


 

박병호 연봉 강정호가 계약한 연봉과 높아

 


 

류현진, 강정호, 추진수, 박병호 메이저리그들의 활약이 벌써부터 2016년 시즌이 기다려진다. 아직 결정된 것은 아니지만 황재균, 김현수 선수도 좋은 계약을 메이저리그 구단과 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강박병호 미네소타 트윈스와 4년 1200만달러 한국돈으로 139억에 계약

 


 

참 대단한 것 같다. 1200만 달러 총 4년 미네소타와 계약이라니 예전에는 상상도 못할 일들이 현재 일어나고 있다.

 

가장 기분 좋은 것은 박병호 선수의 능력을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인정했다는 사실이다. 괜히 한국 사람으로 으쓱해진다.

 

한편,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 연봉은 7년간 1억3000만달러(한국 돈으로 약 1505억원)에 계약했다. 연평균으로 따지면 1857만 달러로 박병호 연봉의 6배가 넘는 금액이다. 류현진은 LA다저스와 총액 3600만 달러에 계약해 연평균으로 따지면 박병호의 두배에 달한다.

 

다음에 또 다른 누군가가 초대형 계약을 성사되길 기대한다.(사진 이미지 = MLB닷컴,

 

[본 포스팅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고, 모든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음을 밝힘]